보도자료

강북구, 근현대사기념관 청소년 도슨트 모집

작성자
근현대사기념관
작성일
2019-07-05 17:33
조회
14
아카데미를 운영해 도슨트 육성

ê°ë¶êµ¬ë ì²­ìëìê² ë³´ë¤ ê¹ì´ìë ì­ì¬ì²´í 기í를 ì ê³µí기 ìí´ ì¤ë 12ì¼ê¹ì§ ê·¼íëì¬ê¸°ëê´ìì ëì¨í¸ë¡ íëí  ì²­ìëì 모ì§íë¤. ì¬ì§ì ì²­ìë ëì¨í¸ ìì¹´ë°ë¯¸ í¬ì¤í°(ì¬ì§=ê°ë¶êµ¬)
청소년의 봉사와 역사체험이 목적

강북구는 청소년에게 보다 깊이있는 역사체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오는 12일까지 근현대사기념관에서 도슨트로 활동할 청소년을 모집한다. 사진은 청소년 도슨트 아카데미 포스터(사진=강북구)
[아시아타임즈=김영윤 기자] 강북구(구청장 박겸수)가 청소년에게 보다 깊이있는 역사체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한 도슨트 교육을 실시한다.

구는 오는 12일까지 근현대사기념관(관장 한상권)에서 도슨트로 활동할 청소년 15명을 모집한다고 5일 밝혔다.

도슨트는 소정의 교육을 이수하고 박물관·미술관 등에서 전시물이나 작가에 대해 안내하는 사람이다.

이를 위해 근현대사기념관이 주관해 도슨트 아카데미를 연다. 청소년에게 참여와 봉사 경험, 역사체험 기회를 제공하는 것이 목적이다. 기념관의 전시물을 청소년 눈높이에서 이해하고 자신이 작성한 원고로 관람객과 소통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사전 교육은 13일부터 내달 말까지 운영된다. 매주 토요일 기념관 2층 강의실과 전시실에서 오전 10시부터 오후 12시까지 열린다. 강의에 6번 이상 참석하면 기념관 도슨트로 활동할 수 있다.

교육 강사는 기념관 소속 전시해설가와 고등학교 교사로 구성됐다. 강사는 대한민국 근현대 역사와 민주주의의 의의를 비롯해 전시해설 원고 작성법, 전시해설 실습 등을 다룬다. 마지막 강좌는 학부모 참관 수업도 마련된다.

도슨트 활동 일정은 9월 7일부터 10월 19일까지, 9월 둘째주를 제외한 매주 토요일이다. 기간 동안 참여 학생들은 기념관 상설 전시실에서 오후 1시부터 오후 3시까지 월 1회 안내·해설 체험을 실시한다.

수료식까지 모든 과정을 마친 학생들은 교육 이수증과 도슨트 아카데미 수료증을 발급받으며 자원봉사 시간도 인정해준다.

역사에 관심 있는 만 14~18세 청소년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구 근현대사기념관 홈페이지에서 신청서를 내려받아 작성 후 이메일로 제출하면 된다.

박겸수 구청장은 "기념관에는 동학농민운동부터 4.19혁명까지 격동기 대한민국 근현대사가 망라돼 있다"며 "이곳에서 교육과 전시해설을 체험하는 도슨트 아카데미는 학생들이 역사를 이해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kyy14@asiatime.co.kr

출처 : 아시아타임즈(http://www.asiatime.co.kr)